정순균 강남구청장이 26일 제8호 태풍 ‘바비’ 북상에 따른 태풍 피해 최소화를 위해 구청 제2별관 강남구수방대책상황실을 방문해 대비상황 등을 점검하고 사전대비에 만전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