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는 시범운영에 앞서 시민의견을 수렴해 소형 따릉이의 이름을 정하는 공모전도 실시한다. 소형 따릉이 작명 공모전은 다음달 10일까지 서울시 엠보팅(https://mvoting.seoul.go.kr/54845)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.

청소년과 노인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크기와 무게를 줄인 신형 공공자전거 ‘소형 따릉이’ 2000대가 출시된다.

기존 따릉이보다 바퀴 크기는 4인치(24인치→20인치), 무게는 2㎏(약 18㎏→약 16㎏) 줄었다. 줄어든 사이즈만큼 이용 연령은 기존 만 15세 이상에서 만 13세 이상부터로 확대됐다.

시는 소형 따릉이를 초등학생 자전거 교육·체험활동용으로도 지원해 일상 속 자전거 이용을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.

시는 시범운영에 앞서 시민의견을 수렴해 소형 따릉이의 이름을 정하는 공모전도 실시한다. 소형 따릉이 작명 공모전은 다음달 10일까지 서울시 엠보팅(바로가기)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.

그동안 제안된 명칭은 ▲작은따릉이 ▲새싹따릉이 ▲따릉이 20 ▲미니따릉이 ▲따릉이 2호 등이다.

시는 시민 투표 결과를 놓고 각 분야 전문가와 협의해 8월 중 최종 이름을 결정할 예정이다. 또 9월중으로 소형 따릉이 운영지역을 확정해 시범 도입한다.

한편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는 누적 회원 수 100만명을 돌파한 친환경 생활교통수단이다. 강남구엔 지하철역을 중심으로 총128개소의 따릉이 대여소가 운영되고 있다. 강남구민이라면 누구나 거주지 인근 대여소를 통해 따릉이 이용이 가능하다.
인용 보도 시 출처를 반드시 표기해야 하며, 위반 시
저작권법 제37조
제37조(출처의 명시)
① 이 관에 따라 저작물을 이용하는 자는 그 출처를 명시하여야 한다. 다만, 제26조, 제29조부터 제32조까지,
제34조제35조의2의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. <개정 2011. 12. 2.>
② 출처의 명시는 저작물의 이용 상황에 따라 합리적이라고 인정되는 방법으로 하여야 하며, 저작자의 실명
또는 이명이 표시된 저작물인 경우에는 그 실명 또는 이명을 명시하여야 한다.
제138조
제138조(벌칙)
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. <개정 2011. 12. 2.>
1. 제35조제4항을 위반한 자
2. 제37조(제87조 및 제94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)를 위반하여 출처를 명시하지 아니한 자
3. 제58조제3항(제63조의2,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)을 위반하여 저작재산권자의 표지를 하지 아니한 자
4. 제58조의2제2항(제63조의2,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)을 위반하여 저작자에게 알리지 아니한 자
5. 제105조제1항에 따른 신고를 하지 아니하고 저작권대리중개업을 하거나, 제109조제2항에 따른 영업의 폐쇄명령을 받고 계속 그 영업을 한 자 [제목개정 2011. 12. 2.]
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.
<자료출처=강남구청 www.gangnam.go.kr>